크라이스트처치-캔터베리

현재 페이지

바다로부터 알프스까지, 캔터베리는 평원과 산지를 아우르는 곳이다. 이곳은 셀 수 없을 만큼 다양한 명소와 할 거리로 가득 차 있다.

크라이스트처치 – 캔터베리 지역은 뉴질랜드 남섬에서 가장 큰 지역으로, 크라이스트처치가 대표 도시이며, 지역명은 짧게 캔터베리라고 한다.

뉴질랜드 최고봉인 마운트 쿡, 고래관광으로 유명한 카이코우라, 온천 리조트 타운인 핸머스프링스 등 가볼 만한 곳이 많은 캔터베리 지역은 남섬 특유의 아름다운 경치, 고전적인 건물, 평원의 농장지대까지 볼 것이 가득하다.

정원의 도시로 이름을 날린 크라이스트처치는 2011년 있었던 몇 차례의 지진으로 복구 작업이 진행 중이며, 아직 도심 일부 지역의 통행이 제한되고 있는 한편, 새롭게 신선한 명소들이 속속 등장하고 있다. 

상세 내용보기닫기
항공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