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 가을 여행

현재 페이지

인파에 시달리지 않고 맑은 날을 즐길 수 있는 가을은 뉴질랜드를 여행하기 좋은 계절이다.

3, 4, 5월, 생동감이 넘치는 지역은 어디이며 그곳에서 어떤 체험을 할 수 있는지 알아보자.

날씨와 기온

여전히 해가 길고 날씨가 맑으며 평균 낮 기온이 18~25℃ 정도를 유지하는 뉴질랜드 가을 날씨는 ‘공식적’으로 끝난 여름을 무색하게 한다. 4월 중순부터는 밤이 서늘해지기 시작한다. 여름 성수기가 지난 뒤라 한가롭기만 하다.

색색으로 물든 풍경, 안정된 날씨

화려한 색채가 특징인 뉴질랜드 가을 풍경은 특히 혹스베이센트럴오타고 지방에서 즐길 수 있다. 주황, 노랑, 황금빛으로 물든 낙엽수 위로 하늘은 믿을 수 없을 만큼 파랗게 보인다.

낮이 길고 날씨가 쾌청해 야외 활동에 적합한 이 때, 뉴질랜드의 9개 그레이트 워크를 하이킹하고, 사이클 트레일을 달리고, 플라이 낚시를 해보자.

3월과 4월까지는 아직 따뜻해 수영을 시도할 수 있다. 해안을 따라 트랙을 걷다가 바닷물에 들어가 몸을 식히자.

호키티카 야생음식 축제에서 독특하고 창의적인 키위 문화를 즐기며 개성 있는 현지 요리사들이 조리한 후후그럽(뉴질랜드딱정벌레 유충), 화이트베이트(치어) 등 이색 음식을 맛볼 수 있다.

바다낚시는 3월에서 5월까지가 적기이다. 전세 보트를 타고 바다로 나가거나 해안에서 낚싯줄을 던져보자.

가을이 되면 웰링턴 해안으로 범고래와 돌고래가 찾아온다. 시내 바닷가에 서서, 이스트본이나 픽턴으로 가는 페리 안에서 이들을 관찰해보자.

추천 가을 여행지

호키앙가 →

루아페후 →

애로우타운 →

가을 여행을 위한 팁

  • 가을 색채로 물드는 여행지
    뉴질랜드 고유종 나무는 상록수이지만 외래종도 전국적으로 분포해 있다. 주황, 노랑, 빨강 등으로 아름답게 채색된 센트럴오타고와 혹스베이 지방의 단풍이 유명하고, 전국 곳곳의 식물원도 가볼 만하다.
  • 고산 고갯길
    고산 지역 고갯길에 눈과 얼음이 쌓이는 4월 말부터는 투어를 이용하는 것이 좋다. 직접 운전하길 원한다면 스노체인을 준비해 갈 것을 권한다.

인기 있는 가을철 액티비티

통가리로 알파인 크로싱 걷기 →

사진 여행에 나서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