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에서 꼭 해야 할 무료 체험

현재 페이지

해변의 절경과 자연온천, 폭포와 해양보호구에 이르는 수많은 무료 체험이 뉴질랜드에서 당신을 기다린다.

두 개의 바다가 마주치는 케이프레잉가

두 대양이 만나는 모습을 볼 수 있는 곳은 드물다. 뉴질랜드 북단인 케이프레잉가의 해발 165m 전망대 위에서 그 극적인 광경을 바라볼 수 있다. 사진: 인스타그램 misi_chan 

노스랜드
케이프레잉가 방문, 노스랜드

@misi_chan

뉴질랜드 북단에서 두 바다가 합치는 모습을 바라본다.

노스랜드

노스랜드

하이라이트

  • 와이탕이 트리티 그라운즈
  • 나인티마일비치에서의 모래 서핑
  • 돌고래와의 만남

거리

  • By car: 오클랜드 시내에서 5시간 40분
  • By car: 베이오브아일랜즈의 파이히아에서 2시간 45분

고트아일랜드에서 물고기를 따라 유영하기

실제 명소는 고트아일랜드(Goat Island)라는 섬이 아니라 이를 둘러싼 바다이다. 오클랜드오카카리포인트 해양보호구(Okakari Point Marine Reserve, 고트아일랜드)는 풍요한 해양 생태를 자랑하는 연안에 지정된 뉴질랜드 최초의 해양보호구이다. 마스크와 스노클을 착용하고 그 물속으로 들어가 보자.

오클랜드
고트아일랜드에서 도미와 수영하기, 오클랜드

Enderby

고트아일랜드 해양보호구에서 다양한 물고기 무리를 가까이에서 관찰한다.

오클랜드

오클랜드

하이라이트

  • 뉴질랜드에서 가장 오랜 해양 보호구
  • 마타카나 시장, 카페, 포도원
  • 타화라누이 지역공원

거리

  • By car: 오클랜드 시내에서 1시간 10분

케로신크릭 온천

로토루아 남쪽으로 35km에 케로신크릭(Kerosene Creek)이 있다. 온천과 시냇물이 만나는 이곳에서 연중 내내 온천을 즐길 수 있다. 사진: 인스타그램@petiteloudy 

로토루아
뜨거운 케로신크릭, 로토루아

@petiteloudy

뜨거운 케로신크릭

로토루아

로토루아

하이라이트

  • 화카레와레와 숲 트레일
  • 테 와이로아의 베리드 빌리지
  • 화이트 섬 관광 비행

거리

  • By car: 오클랜드 시내에서 2시간 50분
  • By bus: 오클랜드 시내에서 4시간 30분
  • By car: 웰링턴 시내에서 5시간 40분

핫워터비치 온천

코로만델 핫워터비치의 물은 말 그대로 목욕물 같다. 간조와 만조대 사이에서 자연온천이 솟아오르고 있어, 모래를 파면 온천이 만들어진다. 사진: 인스타그램@victorgag 

코로만델
핫워터비치, 코로만델

@victorgag

코로만델 핫워터비치에서 직접 만든 해변 온천에서 태평양을 바라본다.

코로만델

코로만델

하이라이트

  • 커시드럴코브
  • 피너클스 트랙
  • 와이히 금광의 역사

거리

  • By car: 오클랜드 시내에서 2시간 40분
  • By bus: 오클랜드 시내에서 약 4시간

레레 록 슬라이드

서핑으로 유명한 기즈번 타운 바로 외곽에 뉴질랜드 최초의 워터슬라이드인 레레 록 슬라이드(Rere Rock Slide)가 있다. 수천 년 동안 물에 깎여 형성된 이곳은 자연이 창조한 경이로운 물놀이장이다.

이스트랜드
레레 록슬라이드, 이스트랜드

Bare Kiwi

기즈번 바로 외곽에 60m 길이의 자연 워터슬라이드가 있다. 레레 록슬라이드는 사진에서 보는 것만큼 재미있다.

이스트랜드

이스트랜드

하이라이트

  • 최고의 서핑 해변
  • 와인 트레일 - 샤르도네 와인
  • 마오리 문화와 역사 유산

거리

  • By car: 로토루아에서 3시간 30분
  • By plane: 오클랜드에서 1시간

활화산 위를 걷기

세계복합유산으로 등재된 통가리로 국립공원에서 당일 하이킹을 즐길 수 있는 통가리로 알파인 크로싱은 난도가 높으며, 용암류, 활성 분화구, 분기공, 에메랄드빛 호수들, 그리고 절경이 펼쳐진 서사적인 하이킹 코스이다. 난도 있는 이 코스를 완주하면서 다른 방법으로는 볼 수 없는 아름답기 그지 없는 장관을 볼 수 있다. 성취감도 이만저만 아니다. 사진: 인스타그램@semiamateurphotography 

루아페후
통가리로 알파인 크로싱 걷기, 루아페후

@semiamateurphotography

황량하면서도 극적인 화산 지형을 가로지르는 통가리로 알파인 크로싱은 세계 최고의 당일 하이킹 코스로 꼽힌다.

루아페후

루아페후

하이라이트

  • 에메랄드빛 호수
  • 파노라마 전망
  • 분화구와 용암류

거리

  • By car: 투랑기에서 10분
  • By car: 오하쿠네/타우포에서 45분
  • By car: 웰링턴 시내에서 4시간 15분

와이타케레 산맥의 우림으로 들어가기

 1만 6천 헥타르의 자연림이 해안선으로 둘러싸인 와이타케레 지역공원은 자연 탐방에 완벽한 곳이다. 고대 카우리 나무와 거대한 나무고사리, 그림 같은 폭포를 발견하고, 해안으로 내려가 인상적인 검은 모래가 깔린 오클랜드 웨스트코스트에 산재한 해변을 만나보자.

오클랜드
와이타케레 베이 & 베델스 비치, 오클랜드

Kai Lehnberg

아직 알려지지 않은 오클랜드 서부 해안의 아름다움을 발견해보세요.

캔터베리에서 별 바라보기

아오라키/마운트쿡 매켄지 지역의 대부분은 남반구에서 유일한, 그리고 세계에서 단 8곳밖에 없는 세계 밤하늘 보호구로 지정되어 있다. 이곳에서의 천문 관측은 다른 어느 곳에도 비할 수 없다. 광범위한 측정의 결과, 뉴질랜드에서 가장 어두우며 가장 극적인 밤하늘의 장관을 볼 수 있다고 입증된 이곳은 맑은 날의 수도 가장 많다! 사진: 인스타그램@david.rexer 

크라이스트처치-캔터베리
하늘의 별을 보며 밤을 보내기, 크라이스트처치-캔터베리

@david.rexer

아오라키/마운트쿡 지역에서 캠핑하며 아름다운 남반구의 밤하늘을 바라본다.

크라이스트처치-캔터베리

크라이스트처치-캔터베리

하이라이트

  • 등반과 산악 하이킹
  • 천문 관측
  • 빙하 경관과 스키

거리

  • By car: 크라이스트처치 시내에서 4시간
  • By car: 퀸스타운에서 3시간

와나카의 블루 풀스에 비친 반영

마운트어스파이어링 국립공원 내 하스트 하이웨이(Haast Highway)에서 조금만 걸어 들어가면 이 세상에서 가장 물빛이 파란 계곡, 블루 풀스(Blue Pools)가 있다. 너무나 투명하여 뉴질랜드의 유명한 브라운송어와 레인보우송어가 헤엄치는 것을 볼 수 있을 정도이다. 사진: 인스타그램@ellenprojects 

와나카 호수
와나카의 블루 풀스, 와나카 호수

@ellenprojects

와나카 블루 풀스의 수정처럼 투명하고 파란 물

와나카 호수

와나카 호수

하이라이트

  • 스키와 스노보드
  • 세일링, 제트보트, 카약
  • 관광 비행, 스카이다이빙, 계류타기

거리

  • By car: 퀸스타운에서 2시간
  • By car: 와나카 타운에서 50분
  • By bicycle: 와나카에서 4시간 45분

피오르드랜드의 폭포들

여러 거대한 피오르로 이루어져 피오르드랜드라 불리는 이곳에 수백 미터 높이에서 산과 폭포수가 떨어져 내린다. 절경으로 이름난 밀포드사운드와 다우트풀사운드를 가로지르는 하이킹 코스가 있다. 장려하다는 말 외에는 달리 표현할 길 없는, 잊을 수 없는 풍경이 펼쳐진 이곳을 꼭 방문하자. 장려하다는 말(Majestical)이 이곳을 묘사하는 거의 공식적인 어휘로 쓰인다. 사진: 인스타그램@hannahdanilu 

피오르드랜드
밀포드사운드의 폭포, 피오르드랜드

@hannahdanilu

초현실적인 피오르드랜드 폭포의 모습

피오르드랜드

피오르드랜드

하이라이트

  • 그레이트 워크의 하나인 밀포드 트랙과 케플러 트랙
  • 카약, 스쿠버다이빙, 경관 비행
  • 반딧불 동굴

거리

  • By car: 퀸스타운에서 2시간
  • By bus: 퀸스타운에서 3시간
항공편

관련 토픽 보기

뉴질랜드 배낭여행 체험 TOP 10 →

영감을 주는 모험이 가득한 뉴질랜드에서 갭이어 보내기 →

뉴질랜드 최고의 여정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