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 북섬 및 남섬의 끝자락에는 여러 별천지의 세계가 여행객의 발길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페리를 타고 바다를 건너가 바다의 삶을 체험해보세요.

"숲으로 둘러싸여 있거나, 드문 드문 농장 및 홀리데이 홈이 들어서 있는 뉴질랜드의 수 많은 섬은 그곳에 발을 내딛는 순간부터 여러분을 매혹시킬 것입니다.

북섬 및 남섬을 제외했을 때 이 나라에서 가장 큰 섬은 스튜어트 아일랜드로 알려져 있는 라키우라입니다. 이 남쪽 파라다이스에는 가장 최근에 지정된 국립공원이 있습니다. 이곳은 하이킹, 조류 관찰 및 별 관찰 장소입니다.
야생동물 보호구로 지정된 다른 섬으로는 웰링턴 북쪽의 카피티섬 및 하우라키만에 있는 티리티리 마탕이섬 등이 있습니다.

오클랜드시에서 페리를 타면 와이헤케 및 그레이트 베리어와 같은 섬으로 갈 수 있습니다. 와이헤케에는 농지, 임야, 해변, 포도원 및 올리브 밭이 그림 같이 어우러져 있습니다. 그레이트 배리어에는 사람의 발길이 닿지 않은 불모지의 아름다움이 있어 모험가를 유혹합니다.

오클랜드에서 더 북쪽으로 가면 케이프 브렛과 푸레루아 반도 사이에 있는 광활한 근해 섬 지역인 베이 오브 아일랜드가 나옵니다. 보트를 전세 내거나, 카약을 빌려서, 또는 크루즈를 타고 이 아름다운 해양 놀이터를 즐겨 보세요."

상세 내용보기닫기
항공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