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

현재 페이지

북적거리는 시장, 기능장이 선보이는 음식들, 디자이너 브랜드, 독특한 문화와 아름다움이 깃든 선물용품이 있는 뉴질랜드에서 쇼핑의 즐거움에 빠져보자.

쇼핑을 좋아하는 여행자라면 쉽사리 대부분의 일정을 쇼핑으로 보낼 수도 있다. 하지만 뉴질랜드의 다른 볼거리와 할거리를 놓칠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 

자연의 아름다움 외에도 뉴질랜드에만 있는 독특한 것들이 많다. 선물을 많이 사야 하는 여행자가 마음을 놓아도 될 만큼 양질의 기념품도 다양하다. 포우나무(Pounamu: 녹옥) 장신구와 보석류, 수제 유리 제품과 현지 작가의 목공예품부터 아름다운 메리노와 포섬 니트 의류, 양가죽까지, 가장 까다로운 이의 마음도 녹일만한 특별한 선물을 쉽게 발견할 수 있다. 

조금 욕심을 부려서 여행 가방을 뉴질랜드 제품들로 채워보면 어떨까. 최고급 식물원료로 제조한 화장품, 뉴질랜드산 마누카 꿀, 국제 수준의 와인, 수제 올리브 오일과 아보카도 오일 등이 있고, 여행지에서는 현지 시장에서 다양한 키위아나(Kiwiana: 뉴질랜드를 상징하는 색다른 물건들)와 함께 예술 공예품을 찾아보자. 

남을 위한 선물만이 아니라 자신을 위한 쇼핑도 할 수 있고 패션 감각을 자부하는 터라면, 뉴질랜드 출신의 국제적인 디자이너들을 찾아서 약간의 리테일 테라피를 즐겨보자. 카렌 워커(Karen Walker), 잠베지(Zambesi), 트렐리스 쿠퍼(Trelise Cooper), 케이트 실베스터(Kate Sylvester), 그리고 월드(World) 등이 국제 패션계에 잘 알려진 키위 브랜드들. 

또한, 젊은이를 위한 독창적인 패션으로는 허퍼(Huffer), 루비(Ruby), 마담 호크(Madame Hawke), 스톰(Storm) 등이 있다. 레저 스포츠 의류는 아이스브레이커(Icebreaker), 언터치드 월드(Untouched World), 맥팩(Macpac) 등이 고급 브랜드로 꼽힌다. 

상세 내용보기닫기
항공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