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친 해안선과 자연 하이킹 코스가 있는 스튜어트 섬이 사우스랜드의 절경 중 하나로 꼽힌다.

사우스랜드 내륙에서 단시간에 페리로 연결되는 스튜어트 섬은 여느 섬과 비교할 수 없다. 오지라 할 만한 외딴 이 섬은 면적의 85%를 라키우라 국립공원(Rakiura National Park)이 차지하고, 100여 종이 넘는 새들이 서식하고 있다. 희귀한 고유종 조류인 코카코, 새들백(붉은등아랫볏찌르레기), 로빈(울새), 엘로헤드 등을 이곳에서 발견된다. 약 2만 마리의 키위 새가 이곳에 살고 있어 키위 새 관찰에도 완벽하다.

뉴질랜드 그레이트 워크의 하나인 라키우라 트랙(Raikura Track)이 하이킹 코스로 인기가 높다.

사우스랜드 지역에 수많은 해안 절경이 있는데 그중에서도 와이파티 해변(Waipati Beach) 인근의 커시드럴 동굴(Cathedral Caves), 울바 섬(Ulva Island)/테화라화라 해양보호구(Te Wharawhara Marine Reserve), 와이투나 석호(Waituna Lagoon)와 습지 등을 꼽는다. 20m 높이에서 협곡 아래로 떨어져 내리는 매클린 폭포(McLean Falls)의 장관도 볼만하다.

쉽게 운전해서 여러 하이킹 트레일과 흥미로운 장소들로 갈 수 있는 캐틀린스 해안 유적 트레일(Catlins Coastal Heritage Trail)은 독특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아주 작은 폭포인 나이아가라 폭포(Niagara Falls)에서 시작해 희귀한 헥터돌고래가 서식하는 포퍼스베이(Porpoise Bay)를 지나, 남섬의 최남단인 슬로프포인트(Slope Point)에서 마치는 코스이다.

상세 내용보기닫기
항공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