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만델 반도

뉴질랜드인들이 가장 선호하는 여행지인 코로만델 반도는 오클랜드 국제공항, 로토루아와 차로 1시간 반 거리에 불과한데도, 이들 복잡한 도시에서 천리만리 떨어진 듯한 그런 느낌을 줍니다.

세상에 아름답다는 곳은 많지만, 그중에서 정말 특별하다고 말할 수 있는 그런 곳은 보기 드문 편입니다. 코로만델 반도는 아름다운 해변, 우림으로 빽빽한 숲, 자연에 묻혀 조용히 쉴 수 있는 수많은 휴양지, 친절한 주민, 그리고 신선한 진미까지 맛볼 수 있는 진정 특별한 여행지입니다.

뉴질랜드인들이 가장 선호하는 여행지인 코로만델 반도는 오클랜드 국제공항, 로토루아와 차로 1시간 반 거리에 불과한데도, 이들 복잡한 도시에서 천리만리 떨어진 듯한 그런 느낌을 줍니다.

페리, 버스나 자가운전, 비행기로 코로만델 반도를 찾아 대자연을 벗하며 하루를 보내고, 친근하게 여행자들을 대하는 현지 주민과 만나 이곳이 왜 영혼을 위한 쉼터로 알려졌는지 알아보세요.

코로만델 반도에서 꼭 체험할 다섯 가지

핫워터비치에서 자연 온천 즐기기

썰물 때에 맞춰 전후 두 시간씩 핫워터비치(Hot Water Beach)에서 모래를 파고 작은 웅덩이를 만든 후 그 속에 앉아 진기한 천연 해수 온천을 할 수 있습니다. 또한, 휘티앙가(Whitianga) 시내에 있는 로스트 스프링(The Lost Spring) 온천장에서 럭셔리 온천 체험을 할 수 있습니다.

커시드럴코브에서 피크닉하기

백색 암벽으로 이루어진 바닷가 곶 아래에 거대한 아치가 형성되어 있습니다. 이곳을 지나면 두 작은 만으로 이어지는데, 동굴의 천장이 마치 대성당의 아치형 천장 같다 하여 커시드럴코브(Cathedral Cove)라는 이름이 붙여졌습니다. 코로만델 반도의 필수 명소입니다. 아치의 장려한 모습을 감상하고, 일명 크리스마스트리라고 불리는 뉴질랜드 토종 포후투카와(Pohutukawa) 나무가 늘어선 해변에서 피크닉을 즐기세요.

피너클스와 코로만델 해안 트랙 걷기

템스에서 카우아에랑가(Kauaeranga) 강 상류 쪽 아름다운 계곡에서 시작하는 피너클스(Pinnacles) 트랙은 뉴질랜드에서 가장 인기 있는 1박 하이킹 코스의 하나랍니다. 한편, 당일 트랙으로 뉴질랜드에서 손꼽히는, 코로만델 반도 북부의 코로만델 코스털 워크웨이(Coromandel Coastal Walkway)를 따라 걸으면서 그레이트배리어 섬, 퀴비에 섬, 하우라키 만과 태평양의 조망을 두루 즐길 수 있습니다.

하우라키 레일 트레일을 자전거로 여행하며 금광 유적 탐방하기

코로만델 반도의 금광 붐은 1869년에서 1871년 사이 연 수십 톤의 금을 채굴하며 절정을 이루었습니다. 가이드나 자유 투어로 금광 역사의 현장이 잘 보존된 템스(Thames), 와이히(Waihi), 카랑가하케 협곡(Karangahake Gorge)을 탐방하고, 82km에 달하는 자전거 트랙, 하우라키 레일 트레일을 따라 달리며 역사 여행을 하세요.

드라이빙 크릭 레일웨이와 워터웍스

동심으로 돌아가 어른과 어린이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코로만델 타운의 드라이빙 크릭 레일웨이(Driving Creek Railway)는 뉴질랜드 유일의 협궤 열차로서, 자생림과 야생동물 보호구를 지나고, 활동 중인 도예공방과 갤러리까지 가볼 수 있습니다. 인근 309 로드(309 Road)에 있는 뉴질랜드인의 천재성이 재미있게 발휘된 이색 명소, 워터웍스(Waterworks)도 방문하세요.

 

 

 

우리에게 들려줄 멋진 여행 이야기가 있으신가요?? 글 쓰기

관련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