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베이

현재 페이지

가는 길부터 환상적인 풍경을 자랑하는 골든베이 주변에는 온천, 언덕, 바닷가 등 볼 것과 할 것이 다양하다.

골든베이는 가는 길부터 아름다워 도착 전부터 반해버리는 풍경이 있는 해변으로, 일명 마블 마운틴(대리석산)이라고 불리는 타카카힐을 넘어가다보면 중간주간에 표지판이 잘돼있는 전망대가 있다. 176m깊이의 하우드 홀과 나루아 동굴은 놓쳐서는 안될 구경거리중에 하나. 짧게 푸푸스프링스 라고 부르는 테와이코로푸푸 스프링스가 타카카 언덕 맞은편에 있는데, 이 곳은 현지 마오리들에게 신성한 곳이라는 뜻의 '와히타푸'다. 따라서 걷기에 좋은 워크웨이에는 안내판이 잘돼있다. 골든베이는 거대한 모래사장과 가리비 조개로 유명한데, 바다 윗부분을 감고 도는 길다란 모래부리가 있는 페어웰 스핏에 가는 길에, 이 길에서 쉴 수 있는 마지막 마을인 콜링우드가 있다. 페어웰 스핏은 걷기에는 너무 긴 곳으로, 조류보호지나 등대를 보려면 주변에서 4WD 사파리 투어를 하는게 좋다. 케이프 페어웰의 태즈만해 쪽에 있는 와라리키 비치는 인적이 드문 곳으로, 바위가 파도에 침식되서 거대한 모래언덕이 생긴 곳이다. 이 곳은 바닷가에서 말을 타고 다니기 좋다.
항공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