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페이지

사람과 문화

사람과 땅의 연결은 뉴질랜드라는 나라를 경험하는 데 중요한 부분이다.

나는 뉴질랜드를 사랑합니다. 대지에 펼쳐진 아름답기 그지없는 자연뿐이 아니라 그 안에서 살아가는 사람들의 정신적인 역동성에도 무언가 특별한 면이 있습니다.

제임스 캐머런 세계적인 영화감독

뉴질랜드에 풍부한 문화사는 구전(스토리텔링)으로 내려오는 민간 전승 이야기에 바탕을 두고 있다. 역사, 신화, 부족의 전설을 직접 전해 듣고, 심지어 뉴질랜드에 처음 유럽인들이 발을 내딛기 전, 멀리 폴리네시아로 거슬러 올라가는 그들의 전통에 참여해보자. 뉴질랜드를 여행하며 아름다운 그들의 말들과 시, 와이아타(Waiata. 노래)에 귀기울이고 사람들과 그들의 조상과 대지 사이에 이어지는 끈끈한 유대 관계를 발견하자.

현지 사람처럼 생활하기

뉴질랜드에서의 중요한 여행 체험의 하나로 저는 원주민 문화와 그 문화가 어떻게 지금까지 뉴질랜드인의 삶에 큰 영향을 끼치게 되었는지에 대해 배우는 것을 꼽겠습니다.

제임스 캐머런 세계적인 영화감독
로토루아

로토루아

하이라이트

  • 타마키 마오리 빌리지
  • 테푸이아 - 살아 있는 마오리 문화 센터
  • 화카레와레와 지열 마을

거리

  • By plane: 오클랜드와 웰링턴에서 45분
  • By car: 오클랜드에서 2시간 30분

뉴질랜드에서 가장 소중한 추억은 다름아닌 친절하고 실제적인 뉴질랜드 사람과의 만남이 될 것이다. 환대를 뜻하는 ‘마나키탕아’(Manaakitanga) 관습을 실천하며 친절하고 따스하게 여행객을 맞는 현지인들과 대화를 나누고 친구가 되어보자​.​

우리의 대지로 가는 여정

타우포 호수
마인베이, 타우포 호수

Tourism NZ

조각의 명장 마타히 화카타카 브라이트웰이 그의 첫 번째 암각화인 나토로이랑이를 조각했다.

타우포 호수

타우포 호수

하이라이트

  • 마인베이 마오리 암각화
  • 와이라케이 테라스

거리

  • By plane: 오클랜드에서 1시간

뉴질랜드를 찾는 많은 관광객과 마찬가지로, 키위(뉴질랜드 사람)는 야외 활동을 좋아하고 자연에 대한 애착이 강하다. 아래 사실을 돌아보면 놀랍지 않은 일이다. 

  • 뉴질랜드 해안선의 길이는 14,000km로 해안선의 길이로 세계 10위 국이다.
  • 전국 어디에서든 바다와의 거리가 128km 이내이다.
크라이스트처치-캔터베리

크라이스트처치-캔터베리

하이라이트

  • 고래 및 다른 해양동물과의 만남
  • 물개, 조류 서식지
  • 카이코우라 반도 워크웨이

거리

  • By car: 크라이스트처치에서 2시간 25분

키위 문화에서 바다에서 시간을 보내고 현지 야생동물을 보호하는 일이 중요한 부분을 차지한다. 가장 아름다운 곳을 찾아가보고, 현지인들과 함께 그들의 땅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자. 뉴질랜드 사람들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기.

뉴질랜드 최고의 문화 체험

다음에는 어디로 갈까?

뉴질랜드 하이킹 체험 →

뉴질랜드 고산 체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