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아페후 여행지

현재 페이지

화산에서의 모험, 럭셔리 휴양, 소중한 역사 유산 등을 루아페후 지방에서 체험한다.

화산에서의 모험

거칠고 특이한 화산 지형이 있는 이곳으로 온갖 모험가들이 찾아온다. 아래는 루아페후에서 꼭 해야 할 필수 경험들이다.

  • 뉴질랜드 최고의 당일 하이킹 코스로 알려진 통가리로 알파인 크로싱(Tongariro Alpine Crossing)은 나우루호에 산(Mount Ngauruhoe)을 지나고 통가리로 산(Mount Tongariro)을 넘는 17km 길이의 험난한 코스이다. 달 표면과 같은 지형에서 화산 활동을 관찰하고, 에메랄드빛 화구호들을 지나며, 파노라마 전망을 즐기게 된다. 또한, 뉴질랜드에 있는 9개 그레이트 워크의 하나로서 3~4일 동안 걷는 통가리로 노던 서킷(Tongariro Northern Circuit, 41km)이 있다. 그 첫 날에 통가리로 알파인 크로싱을 걷게 된다.
  • 루아페후 산화카파파(Whakapapa) 스키장은 규모나 방문객 수 모두에서 뉴질랜드 최대를 자랑한다. 리프트로 접근할 수 있는 400ha의 스키장 외의 스키 지대가 550ha에 달한다.
  • 루아페후 산 남쪽 기슭에는 ‘자이언트'(The Giant)라 불리는 투로아(Turoa) 스키장이 있다. 500ha의 스키장과 백컨트리 400ha로 구성돼 있다.
  • 빙벽과 암벽에서 등반 기술을 연마한다.
  • 승마 또는 쿼드바이크 투어로 숨겨진 골짜기들을 탐험한다.
  • 유명한 산악자전거 트랙 ‘42 트래버스’(42 Traverse)가 있다. 통가리로 삼림공원(Tongariro Forest Park)에 난 오랜 숲길을 따라 570m의 내리막길을 달린다.
  • 랑가타우아 숲(Rangataua Forest)에는 사용되지 않는 임도를 따라 수 킬로미터의 산악자전거 트랙이 조성돼 있다.
  • 오하쿠네 마운틴 로드(Ohakune Mountain Road)는 여름철 사이클 코스로 안성맞춤이다. 전 구간이 내리막길로 전망이 너무나 아름답다.

휴식과 럭셔리

최고급 롯지와 골프 코스, 경관 비행, 온천을 즐길 수 있는 루아페후는 휴식과 재충전을 위한 곳이다. 

  • 샤토 통가리로 호텔과 그랜드 샤토와 같은 럭셔리 롯지에 머물며 스키와 하이킹에 나서자.
  • 연중 개장하는 이 지역 골프장 중 한 곳에서 라운딩을 즐긴다. 전망이 아름다울 뿐 아니라 줄을 서서 기다릴 필요가 없다.
  • 자가운전으로 토종 삼림 지대를 통과하여 투로아 스키장으로 이어지는 아름다운 경관 도로인 오하쿠네 마운틴 로드(Ohakune Mountain Road)를 달려보자. 고도에 따라 식생이 달라지는 것을 관찰할 수 있다.
  • 전세 항공기로 경관 비행을 하며 하늘에서 경이로운 산악 경관과 황가누이 강의 모습을 조감한다.
  • 플라이 낚시 가이드와 함께 뉴질랜드 최고의 송어 낚시터가 있는 화카파파 강으로 간다.
  • 쿼드바이크 투어에 참가해 대자연의 풍경을 즐기거나 스릴을 만끽하는 모험에 나선다.
  • 가까운 토카아누(Tokaanu)에 있는 온천을 찾아간다.
  • 루아페후 북쪽으로 아름다운 포가튼 월드 하이웨이(Forgotten World Highway.잊혀진 세계로 가는 도로)를 찾아가는 길에 향기로운 라벤더 밭이 펼쳐진 로런스 라벤더 농원(Lauren's Lavendar Farm)을 방문한다. 

역사

철도나 군사박물관이라면 특별할 것이 없을 것 같으나 루아페후의 역사 전시물과 유산은 여느 곳과 다르다.

  • 북섬을 지나는 간선 철도의 한 구간인 215m 높이의 급경사면에 세워진 라우리무 스파이럴(Raurimu Spiral) 철로는 철도 건설 공학 면에서 국제적으로 알려진 곳이다. 철도에 관심 있는 여행객들이 전 세계에서 이곳을 찾고 있다.
  • 와이오루(Waioru)의 엘리자베스 2세 육군기념박물관(Queen Elizabeth II Army Memorial Museum, 영어 사이트)을 방문한다. 이곳에서 뉴질랜드 내전 유품과 20세기의 두 세계 대전에 참전한 뉴질랜드 병사의 모습을 실물 크기로 재현한 전시물을 볼 수 있다. 
항공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