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에는 국가 자연 유산에 해당하는 14개의 빼어난 국립공원과 25개 이상의 해양 보호구가 있어요. 이 중 어디를 가도, 다른 곳에서는 볼 수 없는 무엇인가 특별하고 희귀한 것이 있답니다.

"뉴질랜드에는 국가 자연 유산에 해당하는 14개의 빼어난 국립공원과 25개 이상의 해양 보호구가 있는데, 이들 각각에는 특별함이 있어요.

뉴질랜드 국립공원에는 아벨 타스만의 황금색 해변, 아서스 패스의 산악 지대, 거대한 황가누이강 등등 뉴질랜드 최고 수준의 귀중한 대자연이 있어요. 다양한 자연풍경과 초목 및 야생동물이 있는 이들 공원에 가서 태고적의 숨결을 느끼고, 뉴질랜드의 색다른 정취를 마음껏 즐겨 보세요.

해양보호구의 모든 생태계는 법으로 보호를 받고 있기 때문에, 이곳에서 어떤 것을 채취하거나 서식처의 삶을 방해하면 안되요. 이러한 보호 조치는 관광객에게 두 가지 면에서 유익하요. 첫째는 왕성한 번식을 통해 구경거리가 많아지는 거고, 둘째는 동물이 사람을 두려워하지 않아 접근이 쉬워지기 때문이죠.

해양보호구는 하나 하나가 뉴질랜드를 대표하거나, 독특한 특징을 가지고 있거나, 극히 아름다워 보존할 만한 가치를 지닌 지역들이에요. 예를 들면 피오르드랜드 해양보호구에는 300년이 넘은 세계에서 가장 큰 흑색 코랄트리가 있죠.

가장 유명한 해양보호구 중에 하나인 푸어 나이츠의 예를 들면, 이곳에는 아열대 조류와 거대한 동굴이 있어 각종 다양한 생물이 살고 있어요. 이 보호구는 또, 세계 10대 스쿠버다이빙 명소의 하나로 손꼽히고 있기도 하죠. "

상세 내용보기닫기
항공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