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섬의 해변과 지열 지대로 가는 여정

8
1329km
826mi

여행 루트

오클랜드 시티 ~ 웰링턴 중심지

하이라이트

  • 베이오브아일랜즈 해변
  • 로토루아의 지열 활동
  • 작고 멋진 수도

적합한 여행 시기

September - April

뉴질랜드 최초의 수도에서 지금의 수도까지 가는 북섬 여행의 대장정이다. 베이오브아일랜즈에서 역사 유적지에 가보고 바다의 아름다움을 만끽한 후, 아름다운 동해안을 따라 오클랜드로 내려와 이 도시의 매력에 빠져본다.

코로만델과 베이오브플렌티는 여유로운 해변 생활, 창조적인 문화가 흥미롭게 조합된 여행지인 한편, 로토루아와 타우포는 특이한 지열 현상을 관찰하고 마오리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곳이다. 미식과 와인의 고장인 네이피어와 마틴버러를 거쳐, 세계에서 가장 작지만 가장 멋진 여행지 웰링턴에 도착한다.

Info

Cathedral Cove in the Coromandel

Photo by Destination Coromandel

일정 3 / 8

Auckland - Hahei

3 시간

20

224 km

139 mi

오클랜드

In Thames you can learn about New Zealand’s gold mining past. The mining museum has a fascinating mineralogical collection and there are gold mining relics to discover on many of the bush walks. You can also take the boardwalk through the mangroves to watch seabirds in the Thames Firth.

The road to Coromandel clings to the edge of the coast. You’ll enjoy amazing views and a constant procession of beautiful beaches fringed with Pohutukawa trees.

Formerly a gold-mining and timber town, Coromandel is now a haven for artists, craftspeople and conservationists. It has many well-preserved Victorian buildings and an interesting museum. There are several good walks in the area and a railway enthusiast has created an hour-long train trip at Driving Creek.

Hahei is your beautiful beachside base for visiting two must-see attractions in this area. Cathedral Cove is a picturesque photo spot, and at Hot Water Beach you can dig your own natural spa. You can see both these places in one day, but you'll need to time it carefully; be at Hot Water Beach within 2 hours of low tide to access the naturally heated water.

오클랜드 중심업무지구 쇼핑가에서 가족과 함께 디자이너 브랜드 쇼핑에 나서기

오클랜드 시티 에서 출발

쇼핑이며 맛집, 예술과 문화, 아름다운 자연경관까지 모두 즐길 수 있는 오클랜드 도심은 활기에 넘치는 도시이다.

하헤이에서 아름다운 해변, 면적 9제곱킬로미터의 해양보호구, 보호되는 여러 섬들, 인상 깊은 해식동굴들을 볼 수 있다.

하헤이 에 도착

현지인이 즐겨 찾는 휴가지인 아름다운 하헤이 해변은 여행자들의 사랑까지 한몸에 받는 곳이다.

시간/거리 계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