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에서 부티크 쇼핑하기

현재 페이지

뉴질랜드에서 흔히 볼 수 있는 트렌디한 부티크 상점들에서 국제적인 브랜드부터 현지 생산품, 세상에 단 한 점뿐인 물건도 만날 수 있다.

오클랜드

  • 시내의 대표적인 쇼핑가에서 프라다, 구찌, 루이뷔통이 있고, 스미스 앤드 코히(Smith & Caughey) 백화점과 여러 기념품점이 들어선 퀸스트리트(Queen Street)에서 쇼핑을 즐기자. 패션 부티크와 빈티지 상점들이 있는 하이스트리트(High Street)와 챈서리스트리트(Chancery Street)도 시내에 나란히 있어 찾기 쉽다.
  • 패션, 미용, 전문 부티크점들이 모여 있는 브리토마트(Britomart)도 있는데 쇼핑 후 휴식을 취하기 좋은 바와 맛집도 많다.
  • 시내에서 5분만 운전하면 폰손비(Ponsonby)에서 오클랜드의 세련된 도시 문화를 즐길 수 있다. 길을 따라 쇼윈도마다 첨단 패션, 현대적인 인테리어, 고품격 가정용품, 한정판 프린트, 독특한 장신구, 이색적인 선물욤품과 다른 곳에서 보기 어려운 책들이 보인다.
  • 파넬(Parnell)에서는 고급 부티크 상점과 귀금속점을 탐방하면서 이 도심 주변 주택가의 매력을 즐길 수 있다. 그리고 가까이 상점들이 밀집된 쇼핑가가 있는 뉴마켓(Newmarket)으로 가보자.
  • 뉴질랜드에서 생산된 의류와 장신구, 책, 가정용품, 선물을 사고, 흔치 않은 오래된 판본의 책을 구하고, 특별한 예술품을 골라보자. 뉴질랜드 최고의 현지 예술가들의 작품을 데번포트(Devonport)의 갤러리에서 판매하며, 다수에서 국제 우편 서비스를 제공한다.

웰링턴

  • 창조적인 웰링턴의 중심에 세련된 것과 저속한 것, 부티크와 자유분방한 보헤미안 스타일이 공존하며 균형을 이룬 쿠바스트리트(Cuba Street)가 있다. 뉴질랜드 최고의 디자이너 상표와 국제적인 브랜드점과 함께, 지구라트(Ziggurat), 헌터스 앤드 콜렉터스(Hunters & Collectors), 언어스드(Unearthed) 등 아름다운 빈티지 상점들이 눈에 띈다.
  • 도시 규모가 작아서 멀리 가지 않아도 쉽게 원하는 곳으로 갈 수 있다. 웨이크필드(Wakefield), 윌리스(Willis), 빅토리아(Victoria), 페더스턴(Featherstone) 등의 거리에서 뉴질랜드에서 디자인한 제품과 빈티지 상품, 고급 패션 상표를 발견할 수 있다.
  • 램턴퀘이(Lambton Quay)에는 과거 번창했던 백화점의 모습을 간직한 커크데일 앤드 스테인스(Kirkdale & Stains)가 있다. 뉴질랜드 최고 패션 디자이너 제품을 찾는다면 올드 뱅크 아케이드(Old Bank Arcade)에 가보자. 

퀸스타운

  • 샷오버(Shotover), 비치(Beach), 밸러랫(Ballarat), 캠프(Camp) 등 거리에서 현지 패션 부티크와 기념품점을 찾을 수 있다. 퀸스타운은 양가죽 제품, 그린스톤 장신구, 양털 의류, 포섬 모피 제품 등이 잘 갖춰져 있다.
  • 애로우타운의 유서 깊은 버킹엄스트리트(Buckingham Street)에 이 지방의 성격을 잘 보여주는 흥미로운 상점들이 있다.

크라이스트처치

  • 부티크 상점들이 있는 뉴리젠트스트리트(New Regent Street)도 탐방할 만한 유서 깊은 거리이다.
  • 시내에서 조금만 운전하면 울스턴(Woolston)의 태너리(The Tannery)가 있다. 부티크 쇼핑 중심지이자 여러 예술 공예품점, 레스토랑과 바가 있다. 시내에서 걸어서 5분 거리에 있는 시드넘(Sydenham)의 콜롬보(The Colombo)는 고급 패션 스토어와 잘 알려진 레스토랑 등이 있으며, 꼭 방문할 만한 곳이다.

더니든

  • 시내 중심가인 조지스트리트(George Street)의 ‘에든버러 웨이’(Edinburgh Way)에 이어진 부티크 상점으로서 컴퍼니 오브 스트레인저스(Company of Strangers), 놈드(NOM*d), 칼슨(Carlson), 벨버드(BelleBird) 등 현지 패션 디자이너, 디자인 스토어, 유명한 맛집 등이 조화를 이루고 있다.
  • 머리플레이스(Moray Place)에서는 에스텔 플라워스(Estelle Flowers), 프리저베이션 소사이어티(Preservation Society), 길드(Guild), 다다 빈티지(DADA Vintage), 불 디자인 스토어(Vull Design Store) 등을 찾을 수 있다.
  • 더니든은 도심의 귀금속 스튜디오와 워크숍에서 생산하는 최고급 수제 장신구도 유명하다.
  • 다울링스트리트(Dowling Street)는 유서 깊은 아름다운 건물에 갤러리가 밀집된 거리이다.
  • 더니든은 골동품과 빈티지 패션 상점으로도 잘 알려진 곳이다. 도심에서 교외 전역 곳곳에서 찾을 수 있다.

 

상세 내용보기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