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 남섬은 비할 데 없이 순수한 자연의 풍광을 간직하고 있다.

야생동물로부터 와이너리, 빙하 계곡, 그리고 별빛이 가득한 하늘까지 남섬은 온갖 종류의 모험의 장이다. 한 지역만을 골라 탐방하거나, 픽턴에서 블러프까지 종단하는 도로 여행을 해보자. 남북으로 길고 거대한 산줄기가 이어진 남섬 어디를 여행하든 놀라운 절경이 끊임없이 눈 앞에 펼쳐질 것이다. 

남섬 최고의 여행지

남섬의 각 지역마다 독특한 자랑거리가 있다. 그중에서 가장 인기 있는 곳들을 꼽아보았다.

크라이스트처치

크라이스트처치 시는 놀라운 거리 예술과 맛집들이 활기찬 시가지를 이루고 있다. 

아오라키/마운트쿡 국립공원

얼음처럼 차갑고 파란 푸카키호수를 가로질러 마운트쿡을 바라본 후 국립공원을 찾아 후커밸리 트랙을 걷는다.

테카포 호수

청색의 깊은 테카포 호수와 이를 둘러싼 보랏빛 꽃 루핀이 꿈결 같은 정경을 그려낸다. 

밀포드사운드

밀포드사운드에서 크루즈, 카약, 하이킹을 즐기며 상상력에 날개를 달아보자. 

카이코우라

바다를 낀카이코우라 마을에서 고래와 돌고래, 물개들을 만난다. 

폭스 빙하와 프란츠조셉 빙하

남섬의 웨스트코스트에서 도도히 흐르는 빙하가 우림을 거쳐 바다까지 내려가는 모습을 관찰한다. 

남섬 풍경

남섬의 특색 중 하나는 아름답고도 다채로운 풍경이다. 

서던 알프스

남섬의 경치라면 웅장한 산맥이 첫손에 꼽힌다. 서던 알프스라 불리는 남섬의 등줄기가 와나카에서 아서스패스까지 약 500km 길이로 뻗어있다.

일 년 내내 눈 덮인 알프스가 빙하와 수정처럼 맑은 강물로 이어진다. 

알프스는 남섬을 남북으로 가로지르며, 남섬의 남부를 서로 다른 두 기후 지역으로 나누고 있다. 웨스트코스트는 비가 자주 오고 산 사면이 울창한 녹음으로 우거져 있다. 반대로 동쪽의 건조한 캔터베리 평원은 건조 지역의 특징을 보여준다.

뉴질랜드 최고봉인 아오라키/마운트쿡이 3,724m 높이로 솟아 있다. 마운트쿡은 뉴질랜드 최대의 자연지물이다. 피라미드 형태의 봉우리가 하이커와 등반가 모두를 유혹한다. 이 뉴질랜드 최고봉의 모습을 관찰하려면 아오라키/마운트쿡 국립공원에서 당일 하이킹을 하거나 유명한 뮐러스 헛까지 가는 1박 여정도 좋다. 

해변

넬슨과 골든베이, 그리고 아벨태즈먼 국립공원에서 뉴질랜드 최고의 해변을 즐길 수 있다. 

피오르드

밀포드사운드가 뉴질랜드에서 가장 유명한 피오르드이나, 사람들의 발길이 드문 다우트풀사운드에서 또 다른 멋진 모험이 기다린다. 피오르드랜드라는 지역명에서 보듯이 이 두 피오르드 외에 다른 여러 피오르드를 볼 수 있다. 

높은 산과 넓은 평원으로 이루어진 북섬에서는 남섬처럼 울창한 삼림을 만나기 어렵다. 초록빛 숲을 찾는다면 피오르드랜드 국립공원을 찾아가고, 마운트어스파이어링 국립공원에서 아름다운 너도밤나무숲을 감상하고, 파파로아 국립공원에서는 니카우 야자수로 덮인 야생 그대로의 풍경을 감상할 수 있다. 말버러와 넬슨 등이 있는 남섬 북부 지역에서도 울창한 숲을 얼마든지 찾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