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들어스의 고향

loading placeholder image

영화 ‘반지의 제왕’ 1편이 2001년에 개봉된 이후 뉴질랜드는 ‘미들어스의 고향’으로 알려졌다.

황금빛 들판과 하늘을 찌를 듯 우뚝 솟은 산봉우리 그리고 신비로운 산골짜기로 이루어진 뉴질랜드의 극적인 풍경은 ‘반지의 제왕’과 ‘호빗’ 삼부작에 등장하는 신비로운 미들어스의 세계를 연출하는데 한 몫을 하고 있다. 미들어스의 고향인 뉴질랜드에는 수많은 영화 촬영지가 있다. 투어와 액티비티에 참여해서 영화 촬영지를 둘러보고 톨킨의 상상력 속으로 들어가 보자.

뉴질랜드에서 ‘반지의 제왕’ 만나기

유명한 영화 촬영지를 방문해서 또 다른 세계로 여행을 떠나 보자.

 

뉴질랜드에서 ‘호빗’ 체험하기

상징적인 장소들을 탐방하고 영화에서 가장 좋아하는 장면들을 재현해 보자.

호비튼과 미들어스 방문하기

영화 세트장인 호비튼은 톨킨 팬들에게 놀라울 정도로 독특하고 몰입적인 체험을 선사하는 특별한 장소이다. 궁금하다면 직접 확인해 보자.

여행 계획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