느긋한 해변 문화와 창의적인 현지인 그리고 풍부한 일조량을 자랑하는 베이오브플렌티에서 여유롭게 쇼핑을 즐겨 보자.

베이오브플렌티
현지의 맛, 베이오브플렌티

타우랑가 도심

이 지역 최대의 상점가가 있는 타우랑가 도심에는 300개가 넘는 부티크 상점과 백화점이 위치해 있다. 예술품이나 장신구 또는 집에 가져갈 특별한 선물을 찾고 있다면 뉴질랜드에서 생산된 다양한 종류의 기념품을 이곳에서 구매할 수 있다.

타우랑가는 독특한 예술품과 공예품으로 인기가 많은 곳이다. 현지 또는 국내의 예술품과 공예품을 구경하고 싶다면 크리에이티브 타우랑가(Creative Tauranga), 타우랑가 미술관(Tauranga Art Gallery), 카고 셰드(Cargo Shed)를 추천한다.

마운트마웅가누이에서 부티크 쇼핑 즐기기

해변을 벗어나 부티크 쇼핑을 즐겨 보자. 국제도시 타우랑가에 속한 해안 지역인 마운트마웅가누이는 독특한 부티크 쇼핑을 체험할 수 있는 곳으로 유명하다. 다채로운 여성복을 판매하는 해변에 위치한 어거스틴(Augustine)과 마운트마웅가누이의 중심가에 위치한 시스터스앤코(Sisters and Co) 등 다수의 세계적인 뉴질랜드 디자이너 브랜드를 만날 수 있다. 블랙카오스(BLAKCHAOS)는 트렌디한 뉴질랜드 브랜드인 카오스 & 하모니(Chaos & Harmony)와 블랙(Blak)이 공동으로 개발한 브랜드이다. 뉴질랜드에서 영감을 받고, 디자인되고, 생산된 여성복을 찾는다면 레퍼토리(Repertoire)를 추천한다. 나만을 위한 사치를 누리고 싶다면, 시스터스앤코 – 더스타일링룸(Sisters and Co - The Styling Room)에서 손톱 관리를 받거나, 인근의 수많은 미용실 중 한곳에 들러 편안한 마사지와 트리트먼트를 받아 보자.

키위아나 & 기념품

뉴질랜드에서 유일하게 투어를 제공하는 키위프루트 과수원인 키위 360이 뉴질랜드 키위프루트의 수도인 테푸케(Te Puke)에 자리하고 있다.

키위프루트가 어떻게 재배되고 수출되는지 알아보고, 그린키위, 골드키위, 레드키위를 맛볼 수 있는 특별한 장소이다. 투어가 시작되고 끝나는 기념품점에서는 키위프루트 와인과 주스, 메리노 양털 제품, 뉴질랜드에서 생산된 장신구 등 다양한 종류의 ‘키위아나’ 상품을 판매한다.

베이오브플렌티의 전역에서 기념품 상점을 만날 수 있다. 집으로 가져갈 이색적인 기념품을 구매하고 싶다면 화카타네의 햇빛을 담은 캔이나 마운트마웅가누이에서 판매하는 비치샌들은 어떨까.

현지 시장

여행 중 현지의 맛을 느끼고 싶다면 현지 시장을 찾아보자. 요리 시연에서부터 디자이너 제품과 장인이 만든 음식에 이르기까지 베이오브플렌티의 시장은 최고라고 할 수 있다. 뉴질랜드에서 일조량이 높은 지역인만큼 맑은 하늘을 만날 수 있는 가능성도 매우 높다.

  • 더 리틀 빅 마켓(The Little Big Markets) - 마운트마웅가누이
    공예품과 디자이너 제품, 수제품 등 다양한 상품을 구매할 수 있다. 시장이 한달에 한번밖에 서지 않아서 여행 일정에 맞추기 쉽지 않겠지만, 가능하면 꼭 방문해 보자. 결코 후회하지 않을 것이다. 여름철(10월부터 부활절 주말까지)에는 마운트마웅가누이의 마타이 스트리트(Matai St)와 마웅가누이 로드(Maunganui Rd)가 만나는 코너에 자리한 제스프리(Zespri) 바로 옆에서 개최된다. 시장은 매달 첫번째 토요일에 열린다.
  • 고메이 나이트 마켓(Gourmet Night Markets) - 마운트마웅가누이
    고메이 나이트 마켓과 함께 기억에 남을 여름밤을 만들어 보자. 마켓에는 배를 비우고 가야 저녁식사부터 디저트까지 모두 즐길 수 있다. 파머스 마켓 좌판과 라이브 뮤직 그리고 마운트마웅가누이의 아름다운 경관까지 즐길 거리가 넘쳐난다. 12월부터 3월까지 매주 금요일 오후 5시부터 밤 늦게까지 열리며, 장소는 코로네이션 파크(Coronation Park)이다.
  • 더 리틀 빅 빈티지 마켓(The Little Big Vintage Market) - 마운트마웅가누이
    레트로와 빈티지 상품을 모두 쇼핑할 수 있는 장소이다. 마켓은 야외 가든바에서 열리며, 희귀한 LP 음반이나 빈티지 여행 가방을 구매하고 맛 좋은 커피와 와인을 즐길 수 있다. 겨울철에 매달 마지막 일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3시까지 열리며, 장소는 마웅가누이 로드에 위치한 애스트럴레이브 브루바(Astrolabe Brew Bar)이다. 마켓은 2016년 4월에 처음 시작됐다. 
  • 타우랑가 파머스 마켓(Tauranga Farmer’s Market)
    현지에서 재배되고 생산된 제품들을 구입해 해변에서 맛있는 피크닉을 즐겨 보자. 타우랑가 파머스 마켓은 매주 토요일 오전 7시 45분에 타우랑가 초등학교에서 열린다.

plane 항공편

여행 계획하기

다음 여행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