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이아포이

낮은 풀이 융단처럼 쌓인 언덕이 있는 곳.

와이마카리리 리버 바로 북쪽에 있는 매력적인 도시 카이아포이는 1850년대와 1860년대 무역의 중심지였다. 초기에 이 곳은 나이타후 부족의 가장 큰 정착지이기도 했으며, 그 규모가 약 5천명에 이르렀던 곳으로, 교역의 중심지였다. 지금은 낮은 구릉이 아름답게 짙푸른 빛으로 깔려있는 조용한 마을이 되었으며, 크라이스트처치 외곽의 아름다운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다양한 상점과 편의시설이 갖추어져있다.

항공편

크라이스트처치 여행 체험 Top 10 →

크라이스트처치-캔터베리 →

와이파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