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라이스트처치와 캔터베리 지역은 웅장한 알프스 산맥과 바다의 경치에 둘러싸여 있다.

녹음이 우거진 포도원과 거친 해안선부터 하늘을 뚫을 듯 솟은 산들과 청정 빙하 호수들까지, 놀라운 경치가 서로 대비를 이루는 캔터베리 지역은 아름다운 경치와 모험을 추구하는 이들을 위한 낙원이다.

기차를 타고 서던알프스를 통과하고, 세계 최대의 국제밤하늘보호구에서 밤하늘의 별을 바라보고, 카이코우라에서는 고래를 가까이 관찰할 수 있다. 

핸머스프링스의 자연 온천에 느긋하게 피어오르는 증기를 바라보고, 아카로아에서 자그마한 부티크 미술관들을 탐방하고 뱅크스 반도에 숨겨진 만들을 탐사하거나, 캔터베리 북부 지역에서는 맛있는 와인을 즐길 수 있다.  

또한, 매켄지 지역과 아오라키/마운트쿡 국립공원에서 청록색 빙하 호수와 거대한 빙하들 그리고 하늘을 뚫을 듯 치솟은 알프스를 감상한다.

크라이스트처치에서 무엇을 할까?

크라이스트처치-캔터베리는 타우포 호수를 낀 매켄지 컨트리부터 멀리 북쪽 카이코우라까지 아우르는 지역이다. 거친 해안선과 국립공원을 이루는 산악 지역 사이에서 할거리가 무궁무진하게 많은 곳이다. 

크라이스트처치 시내 거리 미술 감상

2011년의 대지진으로 큰 피해를 입은 크라이스트처치가 더 창의력이 돋보이는 문화적인 도심으로 재탄생했다. 시내 거리를 산책하며 이 도시의 회복력과 불굴의 기상을 표현한 이야기를 실은 다채로운 벽화를 감상해보자. 

후커 밸리 트랙 걷기

아오라키/마운트쿡 국립공원 내 후커 밸리 트랙은 이 지역 최고의 반나절 하이킹 코스 중 하나다. 이곳에서 빙산이 둥둥 떠 있는 빙하 호수를 가로질러 뉴질랜드의 최고봉인 마운트쿡의 정상을 바라본다. 

테카포 호수에서 별을 바라보기

매켄지 컨트리의 도로 여행자들이 꼭 들르는 곳, 깊은 연청색 물빛을 한 테카포 호수다. 또 한 가지, 어두운 밤이 내리면 꼭 밖으로 나와서 투명한 밤하늘에 총총히 뜬 아름다운 별들을 바라본다. 

카이코우라 고래 관광

카이코우라에서 배에 올라타 지나가는 향유고래와 범고래, 돌고래들을 관찰하자. 

여행 계획

plane 항공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