랑이토토 케테통아 (드빌 아일랜드)

더블 아일랜드는 뉴질랜드 자연 그대로의 모습을 보기 완벽한 남섬 부근의 섬이다.

말보로 사운드의 바다 쪽 끝에는 뉴질랜드에서 5번째로 큰 섬인 더블 아일랜드가 있다. 이 곳의 광활한 원시림 지대는 숨가쁜 현대생활을 잠시 접고 태고의 자연환경과 하나가 되기에 아주 좋다. 을 하고 섬 정상에 오르면 쪽빛 바다와 말보로 사운드의 전망이 환상적이며, 유해동물이 없는 환경 덕분에 많은 야생 조류가 서식하고 있어 야생의 환경에서 아름다운 뉴질랜드 새를 볼 수 있다. 돌고래와 물개가 종종 볼 수 있고, 낚시를 하기에도 좋다. 카약을 타고 섬 해안선을 돌아보면 아름다운 후미와 벼랑이 자연의 신비를 보여준다. 이 섬의 이름 더블(d'Urville)은 프랑스 탐험가 쥴 시저 더블 제독의 이름을 따서 지어졌으며, 더블 아일랜드는 수상택시나 보트를 타고 남섬 사이를 다닐 수 있다. 섬 내에는 몇몇 숙박시설이 있어 며칠 머물 수도 있으며, 섬 내의 도로는 비포장 도로가 많아 산악자전거를 타기 좋다.

더블 아일랜드에는 소수의 여행자 숙박시설이 있고, 대중교통으로는 수상택시를 탈 수 있다.

항공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