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러운 마틴버러는 와이파라 와인지대의 중심부에 위치해 있으며, 가족이 운영하는 이 지역의 포도원에서 몇몇 뉴질랜드의 최상품 피노 누아 와인이 생산되고 있다.

와이라라파
마틴버러에서의 와인 시음, 와이라라파

웰링턴 인근에 위치해 있는 와이라라파는 4곳의 와인 지대를 지나가는 클래식 뉴질랜드 와인 트레일의 심장부에 자리하고 있다. 이 지역의 포도밭 면적은 뉴질랜드 전체 면적의 3%에 불과하지만, 뉴질랜드에서 가장 유명한 와인 생산자 몇몇을 이곳에서 만날 수 있다. 이 지역에서 생산된 강렬한 맛의 부티크 와인은 세계적인 명성을 자랑한다. 와이라라파 지역에서는 다양한 종류의 단일품종 와인이 생산되고 있지만, 그 중 가장 잘 알려진 품종은 피노 누아, 소비뇽 블랑, 아로마틱 와인이다.

넓은 하늘과 개성 있는 마을, 그리고 와인에 중점을 둔 활기찬 지역 사회가 와이라라파에서의 와인 체험을 더욱 특별하게 만들어 준다. 와이너리는 마틴버러, 글래드스턴, 매스터턴 등 세 곳의 하위 와인 지역에서 서로 인접해 위치해 있다.

마틴버러는 세 곳의 하위 와인 지역 중 가장 유명한 지역이다. 크기는 작지만 멋진 이 지역에는 약 30개의 와이너리가 있으며, 대부분이 가족 소유의 와이너리이다. 이들 와이너리 모두 마틴버러의 아름다운 시내 중심에서 도보 거리에 위치해 있다. 자전거를 타고 와이너리를 돌며 세계적으로 유명한 이 지역의 와인을 시음하는 것도 좋다. 마틴버러 와인 센터는 이 지역에서 생산된 여러 와인을 한자리에서 시음할 수 있는 곳이다.

글래드스턴의 기후와 토질은 마틴버러와 비슷하다. 하지만 마을의 경계에 제한을 받지 않기 때문에 포도밭의 면적이 더 넓다. 또한 이 지역의 전형적인 부티크 스타일을 유지하고 있다. 매스터턴 평야는 이 지역에서 최초로 포도가 재배된 곳이다. 이 개방된 환경 속에서 풍미가 높은 소비뇽 블랑이 잘 자라고 있다.

와이라라파에서는 토스트 마틴버러(11월)와 와이라라파 와인즈 하비스트 페스티벌(3월) 등 와이라라파의 와인 유산을 기념하는 여러 축제가 개최된다.

다음 여행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