펭귄

현재 페이지

뉴질랜드에는 세 종류의 펭귄이 서식한다. 각기 개성이 다른 이 새들을 보며 경탄을 금할 수 없다.

누구나 좋아하는 귀염둥이 펭귄은 남극의 신사라고 잘 알려졌지만, 남극에서만 볼 수 있는 건 아니다. 오클랜드의 켈리탈튼즈나 크라이스트처치에 있는 앤타틱 센터에 가면 남극펭귄을 가까이서 볼 수 있다.

하지만 진짜는 역시 야생에서 보는 펭귄이다. 뉴질랜드의 쇠푸른펭귄(리틀블루펭귄)은 세계에서 가장 작은 펭귄으로 뉴질랜드와 호주에서만 서식하며, 말보로 사운드와 아카로아, 스튜어트 아일랜드에서 쉽게 볼 수 있다.

희귀종인 노란눈펭귄은 더니든 인근의 오타고 반도에서 가까이 볼 수 있다. 마지막으로, 역시 희귀종인 피오르드랜드펭귄은 남섬에서도 남쪽, 피오르드랜드와 스튜어트 아일랜드에 서식한다.

상세 내용보기닫기
항공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