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이토케 지역공원

현재 페이지

청정 우림과 수정처럼 맑은 강물이 흐르는 이곳은 엘프의 마법이 깃든 ‘반지의 제왕' 영화 촬영지이다.

일찍이 마오리인들이 비옥한 와이라라파 평원과 웰링턴 항 사이로 다녔던 길이기도 하다.

지금도 자연 그대로 유지되고 있는 저지대 우림에 하이킹 트랙이 조성되어 있고, 아름다운 강가에서 피크닉하거나 모터홈 캠핑을 할 수 있다.

카이토케 지역공원은 ‘반지의 제왕' 삼부작에서 리븐델과 아이센여울 장면이 촬영된 곳이다. 곳곳에 고대의 나무들 사이로 빛이 스며들고, 졸졸졸 흐르는 맑은 여울물 소리가 퍼지는 이 공원 전체가 마치 엘프의 세계인 듯하다.  엘론드의 집을 둘러싼 마술 같은 고요함도 느낄 수 있다.

약 2,500헥타르에 달하는 이 공원에 너도밤나무, 리무, 노던라타, 히나우, 카마히 등 아름드리 고유종 나무를 볼 수 있다. 인기 있는 파쿠라타히 포크스(Pakuratahi Forks)에서 고대의 라타 나무와 리무 나무가 카마히, 히나우, 미로 나무 위로 높이 솟아 있다. 이 공원에서 카카, 옐로크라운드 앵무(yellow-crowned Parakeet), 상당수의 뉴질랜드매 등 희귀한 조류가 서식하고 있다.

헛 강(Hutt River)과 파쿠라타히 강(Pakuratahi River)의 맑은 물에서 수영하고, 청정한 헛 강의 협곡에서 숲을 뚫고 카약을 즐기며 수 세기 동안 변함없이 이어져 온 풍경을 감상할 수도 있다. 3급 급류를 만나게 되므로 카약 경험이 필요하다.

카이토케 지역공원까지는 웰링턴 도심에서 차로 50분이 소요된다.

 

항공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