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레이마우스

웨스트코스트

웨스트코스트

하이라이트

  • 섄티타운 - 재현된 금광 마을
  • 뉴질랜드 최장수 양조장, 몬티스
  • 크리서스 트랙, 걷기 자전거 타기

거리

  • By car: 크라이스트처치에서 3시간
  • By train: 크라이스트처치에서 4시간 30분

현재 페이지

그레이마우스는 역사적인 옥과 금 채취 지역이다.

마오리 파 마웨라 (넓게 펼쳐진 강 입구라는 뜻)에서 보면, 그레이마우스는 남섬 웨스트코스트에서 가장 큰 도시다. 이 지역은 역사적인 금 채굴 지역으로, 지역 박물관이나 근처에 있는 샨티타운에서 그 흔적을 볼 수 있다. 이 지역의 맥주는 일종의 뉴질랜드 전설로, 맥주 공정을 보면서 시음을 하는 투어를 할 수 있다. 그레이마우스의 또다른 할거리는 바다낚시, 플라이 낚시, 엘리자베스 트랙 트레킹이 있으며 이 트레킹 루트에는 금광채취 지역은 물론 잘 보존되어 있는 훌륭한 풍경이 있다. 뉴질랜드 옥인 포우나무로 만들어진 조각품을 판매하는 곳이 많다.


항공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