펑키한 도시 크라이스트처치와 드넓은 캔터베리 지역은 쇼핑이나 모험, 역사 등 주제별 여행지로 안성맞춤이다.

크라이스트처치-캔터베리
리틀턴 마켓, 크라이스트처치-캔터베리

매주 토요일 오전 10시에서 오후 1시까지 열리는 리틀턴 파머스 마켓에서 아주 맛있는 홈메이드 음식 즐기기.

끊임없이 변화하는 크라이스트처치 도심 여행

  • 재건 중인 크라이스트처치의 새롭고 변화무쌍한 도시 환경(팝업 시티, Pop Up City)에서 밤 문화의 즐거움을 선사하는 개성 넘치는 바(영어 사이트) 
  • 남극 폭풍을 체험할 수 있는 국제남극센터
  • 캔터베리 지방에서 생산된 신선한 산물을 선보이는 파머스 마켓(농산물 직거래 시장, 영어 사이트)
  • 해글리파크(Hagley Park, 영어 사이트)와 크라이스트처치 식물원(Christchurch Botanic Gardens, 영어 사이트) 산책
  • 크라이스트처치 시내에서 가이드 자전거 투어(영어 사이트)
  • 남극 발견관(Hall of Antarctic Discovery)이 있는 캔터베리 박물관(Canterbury Museum) 방문
  • 28기의 클래식 항공기를 비롯해 수천 점의 전시물, 아트워크와 함께 유명한 비행사들에 관한 이야기가 있는 공군박물관(Air Force Museum)
  • 실제의 군용 기갑차량들을 가까이에서 볼 수 있는 탱크스 포 에브리싱(Tanks for Everything). 탱크를 몰고(직접 운전할 수 있다), 타보고, 가이드 투어와 단체 행사 등 다양한 활동을 즐길 수 있다. 남자들을 위한 놀이터!
  • 해슬 프리 디스커버 크라이스트처치(Hassle Free Discover Christchurch, 영어 사이트) 사의 1960년대 런던을 달리던 지붕 없는 이층 버스(더블데커)를 이용한 크라이스트처치 시내 관광(겨울에는 난방을 위해 지붕을 덮는다.)

plane 항공편
크라이스트처치-캔터베리
포트힐스, 크라이스트처치-캔터베리

걷거나 자전거로 크라이스트처치 포트힐스 오르기

도심 외곽의 자연 여행지

  • 자동차, 하이킹, 자전거로 갈 수 있는 포트힐스(Port Hills). 크라이스트처치 시내와 캔터베리 평원, 뱅크스 반도와 리틀턴 항만까지 시원한 전망이 펼쳐져 있다. 출발 전에 트랙 개방 여부와 피해갈 곳 등을 알려주는 크라이스트처치 시의회 웹사이트(영어 사이트)를 확인하자.
  • 키위 새 번식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윌로뱅크 야생동물 보호구(Willowbank Wildlife Reserve)에서 뉴질랜드 토종 조류 생태 관찰
  • 동물의 왕국이 펼쳐진 넓고 평화로운 오라나 야생동물 공원(Orana Wildlife Park)
  • 와이마카리리 강(Waimakariri) 제트보트 모험. 크라이스트처치 시내에서 픽업을 제공한다. 

크라이스트처치-캔터베리
아카로아, 크라이스트처치-캔터베리

아카로아의 보트 창고

뱅크스 반도 당일 또는 일박 여행

약 1천만 년 전 뱅크스 반도는 화산 활동이 활발한 섬이었다고 한다. 당시의 두 주요 분화구가 지금의 아카로아와 리틀턴 항만을 이루고 있다.

  • 프랑스 식민지 풍의 아카로아(Akaroa) 마을 - 예술 공예인들이 많이 사는 그림 같이 아름다운 곳으로 특히 음식 문화가 잘 발달해 있다. 연어, 바닷가재, 쇠고기, 캔터베리산 양고기와 사슴고기 등 신선한 현지 식자재를 사용한다.
  • 뉴질랜드에 서식하는 희귀한 헥터돌고래를 찾아 나서는 야생동물 크루즈가 아카로아 항에서 출발한다.
  • 심미안이 제각각이듯 예술도 보는 사람의 눈에 달린 것. 일명 거인의 집(Giant’s House)이라 불리는 린턴(Linton)을 방문하여 직접 판단해보자. 도발적이고 색다르고 재미있다!
  • 유서 깊은 항구 마을 리틀턴(Lyttelton)은 지난 2011년의 지진 피해에도 불구하고 레스토랑, 카페, 상점들이 활기를 띠고, 토요일마다 파머스 마켓이 열리고 있다. 
  • 독특한 초콜릿과 미식을 즐길 수 있는 쉬 초콜랫(She Chocolat, 영어 사이트)이 가까운 거버너스베이(Governors Bay)에 있다.

크라이스트처치-캔터베리
핸머스프링스, 크라이스트처치-캔터베리

핸머스프링스의 온천 즐기기

와이파라 와인 계곡과 핸머스프링스

크라이스트처치 북쪽에서 알파인 퍼시픽 트라이앵글 투어링 루트(Alpine Pacific Triangle Touring Route)가 시작된다. 맛있는 음식, 온천, 온갖 종류의 야외 액티비티가 기다리는 여행 루트이다.

  • 와이파라 계곡(Waipara Valley)은 상에 빛나는 와이너리들이 있는 곳이다. 뉴질랜드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와인 지대에서 와인과 미식을 맛보자. 현지 토산품으로 헤이즐넛과 올리브유, 라벤더 제품 등이 있다.
  • 와이파라에서 와이카리(Waikari)까지 가는 유서 깊은 웨카 패스(Weka Pass) 기차 여행
  • 여러 마리의 말이 끄는 마차를 타고가는 와이파라 와이너리 투어도 있다.
  • 마오리 암각화, 유서 깊은 호텔, 흙으로 지은 집 등 역사 유적 탐방
  • 온천과 물 미끄럼틀이 있는 핸머스프링스 지열 보호구(Hanmer Springs Thermal Reserve)
  • 스파 트리트먼트를 제공하는 핸머스프링스 스파(Hanmer Springs Spa)
  • 핸머스프링스의 울창한 숲에 마련된 하이킹과 산악자전거 트레일
  • 스릴시커스 어드벤처스(Thrillseekers Adventures)와 함께하는 와이아우 강(Waiau River) 제트보트와 래프팅
  • 라이포드 산(Mount Lyford)과 핸머스프링스 스키장(영어 사이트)
  • 아름다운 고어베이(Gore Bay) 탐방
  • 깨끗한 호수와 강에서 즐기는 송어와 연어 낚시

크라이스트처치-캔터베리
카이코우라, 크라이스트처치-캔터베리

카이코우라 고래 관광

카이코우라 고래 관광

흔히 보기 어려운 여러 종류의 해양 포유류들이 카이코우라 해역을 찾아오고 있다. 그중에는 향유고래와 뉴질랜드물개, 돌고래, 펭귄도 포함된다.

  • 나 관광 비행으로 나서는 고래 관광이 연중 내내 운영되고 있다.
  • 돌핀 인카운터(Dolphin Encounter)와 함께 만나는 돌고래들
  • 아름다운 카이코우라 반도의 얕은 바다에 서식하는 재롱둥이 뉴질랜드물개와 수영하기
  • 앨버트로스(일명 몰리모크), 바다제비 등 다양한 바닷새들을 보러 가는 조류 관찰 투어
  • 물개 서식지, 석회암 지형, 해양 조류 서식지를 볼 수 있는 왕복 3시간의 카이코우라 반도 워크웨이(Kaikoura Peninsula Walkway) 하이킹
  • 식민지 시대에 고래잡이 선원들이 살았던 파이피 하우스(Fyffe House)
  • 마오리 투어스 카이코우라(Maori Tours Kaikoura)가 제공하는 정통 마오리 문화와 역사, 전통과 환대 체험
  • 카이코우라 해안가의 레스토랑들이나 해변에 서 있는 여러 바비큐 판매대에서 즐기는 신선한 해산물 요리

크라이스트처치-캔터베리
테카포 호수, 크라이스트처치-캔터베리

선한 목자의 교회와 밤하늘의 별, 테카포 호반

매켄지 고산 지방 여행

경이로운 청록색 호수들로부터 우뚝 선 뉴질랜드 최고봉(아오라키 마운트쿡)까지 매켄지에서 아름다운 풍경은 기본이다. 

  • 우편엽서처럼 완벽한 사진을 찍을 수 있는 선한 목자의 교회(Church of the Good Shepherd)가 테카포 호반에 서 있다. 교회의 제단 창문이 웅장한 서던알프스의 멋진 프레임이 되어준다.
  • 테카포나 글렌태너 목장(Glentanner Station)에서 출발하는 관광 비행으로 서던알프스와 웨스트코스트 빙하들, 그리고 무엇보다 아오라키 마운트쿡까지 멋진 전망을 즐길 수 있다.
  • 스키를 장착한 설상 비행기로 태즈먼 빙하에 착륙하거나 헬리스키를 이용하여 평화롭고 조용한 고산 청정 지역을 경험한다.
  • 뉴질랜드에서 처음으로 여름철을 포함해 사계절 튜빙을 제공하는 테카포 스프링스(Tekapo Springs)에서 튜브 타기를 즐길 수 있다. 또한, 온천에서 휴식을 취하고 호수 너머로 보이는 전망을 즐기자.
  • 글레이셔 익스플로러스(Glacier Explorers)와 함께 태즈먼 빙하 말단 호수 탐사에 나서 빙하 가까이 가볼 수 있다. 뉴질랜드에서 유일한 투어이다.
  • 등반을 해보고 싶은 여행자라면 산악 가이드와 함께 나서보자. 에베레스트를 등정하기 전 에드먼드 힐러리(Sir Edmund Hillary)가 이곳 봉우리들에서 기량을 닦았다고 한다.
  • 테카포와 아오라키 마운트쿡 국립공원 사이 중간쯤에 마운트쿡 알파인 연어 양식장(Mt Cook Alpine Salmon Farm, 영어 사이트)이 있다. 이곳의 연어 양식법에 대해 알아보고 최고 등급의 초밥용(Saikou Suchi) 연어를 맛보자.
  • 최근 세계 최대 면적의 국제 밤하늘 보호구로 지정된 매켄지 베이슨(Mackenzie Basin)에서의 천문 관측을 빼놓을 수 없다.
  • 아오라키 마운트쿡 국립공원에 있는 여러 하이킹 트랙 중 하나를 밟는다. 봄과 여름에는 미나리아재비과 초본으로 세계에서 가장 크다는 마운트쿡 릴리를 찾아보자.

캔터베리 남부 지방의 역사와 모험

자연과 역사, 휴식을 체험할 수 있는 캔터베리 남부 지방을 자가운전으로 여행한다.

  • 뉴질랜드 최대의 마오리 암각화 유적. 오피히 강(Opihi River)과 오푸하 강(Opuha River) 합류 지점 근방의 레인클리프(Raincliff)를 찾아보자.
  • 티마루에는 빅토리아와 에드워드 시대 건축물이 잘 보존돼 있다.
  • 5급 급류가 흐르는 랑기타타 강(Rangitata River)에서 스릴 넘치는 래프팅
  • 세계에서 유일한 포드(Ford)사의 ‘모델 T’ 객차가 있는 플레전트포인트 레일웨이(Pleasant Point Railway, 영어 사이트). 이곳에서 증기기관차를 타보자.
  • 오피히(Opihi)를 찾아가서 훌륭한 현지 와인을 시음하자. 포도원 카페(영어 사이트)에서 점심 식사를 한다.
  • ‘반지의 제왕' 삼부작에서 로한(Rohan) 인들의 성채 에도라스(Edoras)의 촬영지로 간다.
  • 하이킹과 산악자전거 트랙을 겸한 와이마테 워크웨이(Waimate Walkway)에서 1854년에 세워진 초가집 ‘커디'(The Cuddy)를 방문한다.

크라이스트처치-캔터베리
L357_WEB_LOW_RES, 크라이스트처치-캔터베리

Tranz Alpine rail journey

강과 바위의 고장 캔터베리 중부와 셀윈 지방

서던알프스 봉우리들과 크라이스트처치 시 사이 광활한 지역에 야성적인 모험이 기다리고 있다.

  • 세계 6대 경관 열차 여행의 하나로 꼽히는 트랜즈알파인 익스프레스(TranzAlpine Express)를 타고 아서스패스(Arthur's Pass)로 가자.
  • 뉴질랜드 최고의 강 낚시터로 향한다. 현지 가이드를 고용하거나 현지인들에게 어디로 가면 되는지 물어보자. 연어 낚시터로 알려진 라카이아 강(Rakaia River) 낚시는 2월과 3월에 호황을 맞는다.
  • 고산 지대 생태여행을 하며 이곳 특유의 희귀한 야생동물을 관찰하고, 지형과 역사, 자연보호 노력 등에 관해 알아본다.
  • 테라스 다운즈(Terrace Downs)에서 아름다운 서던알프스와 유유히 흐르는 라카이아 강을 배경으로 골프 라운딩을 즐긴다.
  • 아서스패스 인근의 하이킹 트레일을 밟으며 폭포들을 보고 고산 식생을 관찰한다.
  • 오스트랄라시아를 통틀어 스키 시즌이 가장 긴 마운트헛(Mt Hutt) 스키장이 있다.
  • 열기구를 타고 위의 모든 곳으로 가보자. 아오라키 벌룬 사파리스(Aoraki Balloon Safaris)와 함께 캔터베리 평원 상공을 비행하며 서던알프스와 태평양을 한눈에 조감할 수 있다.

관련 토픽 보기